::: 사랑간호학원 :::
 
 
 
작성자 관리자   등록일 2011년 06월 29일
제목 여름철, 장염비브리오 등 식중독에 주의하세요

 - 식중독 예방 범정부 종합 대응협의회 개최 -

 

식품의약품안전청(청장 노연홍)은 여름철을 맞아 어패류 섭취시 장염비브리오 등 식중독에 주의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.

 

최근 4년간 여름철(6~9월)에 전체 식중독 발생 건수(604건)의 44%, 환자의 48%가 발생하였는데, 이는 고온다습한 환경여건에 따라 대부분 장염비브리오 등 세균성 식중독이었음

 

특히, 수산물에 의한 장염비브리오 식중독(73건)이 7∼9월에 집중 발생하였음

 

* 2007년(29건/455명), 2008년(19건/273명), 2009년(10건/90명), 2010년(15건/184명)

 

장염비브리오균은 해수에 존재하는 식중독균으로 해수온도가 15℃ 이상이 되면 급격히 증식을 하기 때문에 여름철에는 어패류 섭취 시 수돗물로 2-3회 세척 후 충분히 가열 조리하여 섭취해야함

 

식약청은 또한 여름철 식중독 예방 및 효율적 대처를 위하여 32개 기관 합동 범정부 식중독 종합대응협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.

 

이번 회의에서는 총리실, 교과부 등과 합동으로 7월 중 집단급식소 등 지도·점검과 식자재 공급의 비중이 큰 수입식품에 대해 관세청 등과 함께 관리대책을 마련하는 등 식중독 사고가 급증하는 여름철의 식중독 예방관리 대책을 논의할 계획임.

 

※ 종합대응 협의회 주요 논의사항 : 식중독 발생 시 신속한 대응, 여름철 취약시설 및 지하수 사용, 식품시설 지도 관리 강화, 손씻기 운동 등 식중독 예방 교육· 홍보 강화

 

※ 범정부 식중독 종합대응협의회는 총리실, 교과부, 보건복지부, 농식품부, 환경부, 국방부, 법무부, 질병관리본부 등 16개 시·도 및 민간단체 등 32개 기관 참여

 

식약청은 앞서 4월부터 식중독 사고의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‘여름철 식중독 비상대책반’을 가동하는 등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.

 

식약청은 여름철 식중독 예방으로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무엇보다도 ‘손씻기, 익혀먹기, 끓여먹기’의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을 항상 준수하는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고, 식중독 발생 시에는 즉시 보건소에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. -식품의약품안전청-

자료 6.29_식중독예방관리과-1.hwp